뇨미가 냠냠

nyomi.egloos.com

포토로그



남부터미널_피자헛 냐미

피자는 피자헛의 페퍼로니가 진리라고 생각한다.
그래서 갔다, 피자헛!
페퍼로니 피자는 여전히 맛있었지만 
대대적으로(?) 개편된 샐러드바가.....영.....Hㅏ................

살짝 슬펐다.

팬 페퍼로니피자(L) 19,900원 샐러드바 2인 7,800원

아래는 샐러드바 첫 접시!
일단 나와 남자친구가 사모하던 펜네가 사라진 것에 애도.
개다가 저 실곤약을 매콤하게 비빈 거는 왠지 맛이 없어졌다. 엉엉....예전의 곤약이를 돌려줘....
다행히 머스터드 곤약 비빔(?)은 남아 있었다! 너만이 희망이다.

에그브로콜리 샐러드는 뭐....느끼하다
그리고 정체 모를 브로콜리+올리브+감자+콘샐러드+조랭이떡은 정말정말 느끼하다.
사실 내가 느끼한 걸 꽤나 좋아하는 편인데, 저건 정말 참을 수가 없다.
맛없는 느끼함....
(남자친구는 묘한 중독성이 있다면서 다음 접시에서도 가져다 먹었다)

페퍼로니와 닭가슴살을 토마토소스에 볶은 무언가가 새로 추가되었는데 꽤 맛있다.

아래는 샐러드바 두 번째 접시!
조랭이떡볶이는 ㅎㅎㅎㅎㅎㅎㅎㅎ ㅠㅠ
뭐 전체적으로 걍 그랬다고 하자.
페퍼로니 피자 등장!
(M은 너무 작고 L은 너무 큰 딜레마...사진은 L이다.)
피자는 페퍼로니! 페퍼로니는 피자헛! 
느끼하고 기름진 팬 도우가 제일이다~_~
피자헛에서 피자를 시키면 꼭 '천원 추가하면 퐁듀 소스가 나오는데...어쩌고'
이렇게 말씀을 하시는데 
샐러드바를 시킬 경우 추가할 필요 전혀 없음 ㄴㄴ함
헿헿
딥핑소스를 샐러드바에서 가져오면 되지롱!
(피자 찍고 나서 사진 찍음...)
피자를 와구와구 먹은 후 가져온 과일류와 곤약우동!
블루베리는 옳습니다. 개인적으로 설탕에 안 절인...그냥 냉동 블루베리가 나오면 좋겠사와요.

곤약우동이 예상 외로 준수했다!
정말 그냥 맛보기로 가져온 거였는데, 맛있었음.
물론 조미료 국물이기는 했지만 편의점에서 파는 튀김우동의 맛을 그대로 재현해 놓음!_!
양파는 빼는 것을 추천.

마지막으로 먹은 요구르트(....에다가 위의 우동에 넣은 토핑 첨가^ㅇ^/)
과일을 올리자니 식상해서 한 번 올려봤는데 
맛없지는 않다.
고소한 요구르트 맛이랄까....
말린 유부가 아삭바삭하니 꽤나 식감이 좋다.
다만, 김은 좀 빼는 게 나을 것 같다ㅠㅠ 김과 요구르트는 fail!
SKT 20% 할인 받음 ^오^